티스토리 뷰


대장암초기증상 변에 하얀 점액이 섞였다면 의심되는 대장암의 초기증상




대장에 발생한 암세포의 악성종양인 대장암은 직장암으로도 많이 알려져 있다. 사람이 음식을 먹으면 섭취된 음식물들이 소화기관을 거치고 대변으로 배설되는데 대장은 소화기관의 가장 마지막 부위로 수분과 전해질을 흡수하는 기능을 한다.

 

환경적인 요인과 유전적인 요인들로 인해 발병되는 대장암의 초기증상에 대해 알아보자.

 



대변습관 이상

대장암의 초기증상 중 가장 잦은 것은 대변습관의 이상이다. 설사와 변비를 지속되거나 대변을 보는 횟수가 평소에 비해 잦고, 몇몇의 환자들은 변비증상을 보이기도 한다. 이러한 대장암초기증상들은 대게 S자의 결장이나 직장 부위 종양이 발생되는데 S자 결장과 직장은 항문과 가까워서 대변이 자주 보고 싶거나 하행결장암의 초기증세로 볼 수도 있다.

 

대변에 섞여나오는 물질

대장암초기증상 중 하나는 대변에 이상한 것들이 섞여나온다는 것이다. 처음에는 대변이 묽어지고 대변속에 하얀 점액질들이 묻어서 나온다. 그러다 대장암의 초기증상이 점차 진행되면 대변에 점액질과 더불어 피가 섞여 나오게 되는데 이것은 대장암의 초기부터 말기까지 쭉 나타나는 진행증상이다.

 



복부팽만감
/복통

대장암의 초기증상이 발병되면 배가 부른느낌이 들고 불편하며 복통을 느낀다. 배가 빵빵해지는 불편한 기분이 들고 잦은 복통을 호소한다면 이러한 대장암초기증상들의 지속은 대장암 상행결장이나 횡행결장 위쪽에 암이 발생하는 것으로 보면되는데, 상행결장과 횡행결장은 항문과 거리가 있기 때문에 항문에는 직접적인 자극이 없어 대변이 자주 마려운 증상은 없다.

 

혈변

대변에 피가 섞여 나오는 것 역시 대장암의 초기증상 이다. 이외에도 피가 섞여서 나온다는 것은 다른 내장장기의 출혈을 의미하는 것일수도 있기 때문에 대변에 피가 섞여 나오는 경우에는 대장내시경검사등을 받도록 하는 것이 대장암초기증상 조기진단에 좋다.

 



 

스트레스, 과로, 과음등으로 인한 환경적인 문제들로 인해 직장인들이나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대장암초기증상의 발병률이 높아지고 있다고 한다. 정신적인 스트레스는 반드시 풀어 없애도록 하고 대장건강에도 신경을 써서 초기증상을 알고 미리 대비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좋겠다.

댓글